메뉴보기

예산군 예당호, 환경부 ‘중점관리저수지’ 선정

발행일자 | 2020.12.30 11:00
예당호(제공:예산군)
<예당호(제공:예산군)>

예산군은 환경부가 지정하는 중점관리저수지에 예당호가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중점관리저수지는 수질개선·수생태계복원, 관광·레저기능 역할 제고를 위한 대책을 집중 추진하는 저수지로, 예당호는 호소환경기준(TOC) II등급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총유기탄소량(Total Organic Carbon·TOC)은 물속에서 산화될 수 있는 모든 유기화합물의 양을 탄소의 양으로 나타낸 것으로, 대표적인 수질지표 가운데 하나이다.

 
주요 사업은 하수관거 정비, 생태벨트 조성, 인공습지 조성 등 총 880억원의 사업비 중 50∼80%가 국비로 2022년부터 5년간 지원된다.
 
군은 이번 선정에 따라 예당호와 무한천으로 유입되는 수질오염물질을 사전에 차단해 녹조를 저감하고 상수원으로써 안전한 수질 확보에 나서게 된다.
 
또한 국내 최대 규모 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를 찾는 관광객에게 친수공간을 제공하며 착한농촌체험세상, 내륙어촌재생사업, 내수면 수산생태보존 기반구축사업 등 관광·레저 사업 추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중점관리저수지에 지정됨에 따라 1년간 연구용역을 통해 수질오염방지 및 수질개선대책을 수립·제출할 계획”이라며 “예당호의 지리적·환경적 특성에 맞는 사업을 발굴, 추진하고 환경기준을 달성해 사계절 누구나 찾고 싶은 예당호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 2021 green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