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신탄진·춘천 휴게소에 수소충전소 구축...내년 1월 중 운영

발행일자 | 2020.12.29 09:00
신탄진휴게소(서울방향) 수소충전소 전경(제공:국토교통부)
<신탄진휴게소(서울방향) 수소충전소 전경(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는 29일 경부고속도로 신탄진 휴게소(서울 방향)와 중앙고속도로 춘천 휴게소(부산 방향) 2개소에 수소충전소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두 곳의 수소충전소는 한국가스안전공사의 완성검사 및 자체 시험 운전을 거쳐 1월 중 정식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신탄진·춘천 휴게소 충전소는 각각 충청, 강원 지역 고속도로에 처음으로 구축되는 수소충전소다. 해당 지역을 이동하는 수소차 이용자들의 불편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춘천휴게소는 수소충전소가 없었던 춘천시가 수소충전소 구축을 위해 비용을 일부 부담하여 협업한 사례다.
 
국토부는 온실가스 감축을 통한 탄소 중립을 실현하는 한편, 수소차의 장거리 이동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2022년까지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 60기의 수소충전소를 구축할 계획이다.
 
현재는 고속도로 휴게소에는 도로공사와 현대자동차가 각 4개소씩 구축한 8기의 수소충전소가 운영 중이다.
 
주현종 국토부 도로국장은 “수소차가 1만 대 이상 보급되었으나 수소충전소 보급이 부족해 국민들이 수소차 이용에 불편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탄소 중립의 대표산업인 수소차 충전 인프라 확충과 국민과 기업의 불편 해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전국 고속도로에 수소충전소를 속도감 있게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 2021 green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맨위로